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3.5℃
  • 흐림강릉 14.1℃
  • 흐림서울 15.3℃
  • 흐림대전 15.9℃
  • 흐림대구 17.6℃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7.7℃
  • 흐림고창 14.7℃
  • 제주 18.1℃
  • 흐림강화 14.8℃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6.9℃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천안시, 명예 문화 관광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 화려한 개막

흥으로 일상회복!’이라는 주제로 21일부터 25일까지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려

 

(천안=충남도민일보)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명예 문화 관광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가 21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박상돈 천안시장(천안문화재단 이사장)의 개막선언과 함께 화려한 막을 올렸다.

 

‘흥으로 일상회복!’이라는 슬로건을 내건 제18회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는 21일부터 25일까지 5일 동안 천안종합운동장과 천안 시내 일원에서 다채로운 공연과 풍성한 행사로 진행된다.

 

천안종합운동장 흥타령극장에서 21일 저녁 7시 30분부터 시작된 축제의 공식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은 약 8,000여 명의 관람객이 몰려 대성황을 이뤘다.

 

개막선언에 앞서 7개국 10개 팀 150여 명의 참가자가 퍼포먼스로 입장하고 ‘다함께 춤을’ 흥타령 공식 안무를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이후 박상돈 시장이 “코로나19 상황 이후 3년 만에 대면으로 성대하게 펼쳐질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 가슴 벅찬 개막을 선언합니다”라고 개막을 선언하며 본격적인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 시작을 알렸다.

 

개막식 테마공연으로는 천안시립무용단, 천안시립흥타령풍물단의 무대에 이어 청소년으로 구성된 키즈 배틀 공연, 2021년도 전국춤경연대회 일반부 우승팀 ‘WSD 1820’, 스트릿댄스부 우승팀 ‘THE STORIES’가 개막 퍼포먼스를 펼쳐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개막 축하공연에서는 프로미스나인, 박상민, 노라조, 별사랑, 제이블랙 등 인기가수들이 출동해 축제 개막을 축하하고 흥을 북돋웠다.

 

‘천안흥타령춤축제 2022’는 앞으로 남은 4일간 다채로운 공연과 풍성한 무대로 시민을 찾아간다.

 

22일부터 25일까지 열리는 전국춤경연대회는 청소년부, 일반부, 스트릿댄스부 크루배틀, 스트릿댄스부 퍼포먼스, 대학무용부, 댄스컬부 모두 6개 부문으로 구성돼 온라인 예선을 거쳐 진출한 64팀이 현장에서 열띤 경합을 벌인다.

 

축제의 백미인 거리댄스퍼레이드는 23일 오후 7시부터 방죽안 오거리부터 터미널 사거리까지 0.55km 구간에서 열린다. 행사에는 23팀 1,000여 명이 참여해 다채로운 춤의 향연을 펼친다.

 

국제춤대회에서는 23일과 25일 이틀간 흥타령극장에서 열려 평소 쉽게 볼 수 없던 부랴티아공화국, 불가리아, 인도네시아 등 6개국의 각국 전통춤을 관람할 수 있다.

또, 전국대학치어리딩대회와 막춤대첩, 코리아국제현대무용콩쿠르 등 부대경연도 진행되며, 시민이 직접 참여해 춤을 배워볼 수 있는 스트릿댄스 스쿨, 어린이 직업체험 프로그램, 세계문화체험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축제장을 메울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축제를 주최한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동순)은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축제장 곳곳에 방역 게이트를 설치하고 안전요원과 자원봉사자를 충분히 배치하는 등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는 삼거리공원 재개발 공사로 인해 천안종합운동장으로 축제장을 변경해 처음 개최하는 만큼 교통관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