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8.3℃
  • 맑음대전 9.9℃
  • 구름조금대구 9.6℃
  • 구름많음울산 9.4℃
  • 맑음광주 10.2℃
  • 구름많음부산 9.9℃
  • 맑음고창 10.4℃
  • 구름많음제주 11.2℃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9.0℃
  • 맑음금산 9.0℃
  • 구름조금강진군 10.1℃
  • 구름많음경주시 9.3℃
  • 흐림거제 10.0℃
기상청 제공

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구축

교육부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 복수형 사업 신청에 맞손

URL복사

[충남=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충남도가 교육부 공모사업인 ‘2021년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 사업’에 대전‧세종시와 함께 복수형으로 사업을 신청한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진숙 충남대 총장, 원성수 공주대 총장은 15일 세종시 싱싱문화관에서 이 같은 사업을 공동 응모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은 지역혁신 및 국가균형발전이라는 정책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지자체와 지역 대학이 협력체계를 구축,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청년이 지역에 취업 및 정주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교육부는 올해 광역자치단체의 연합인 복수형 플랫폼 1개를 새롭게 선정, 연간 480억 원 내외를 지원할 계획이다.

 

충남‧대전‧세종시와 충남대(총괄), 공주대(중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구축을 선언하고 지역혁신사업의 성공적 추진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내용은 △지역산업 진흥 및 지역혁신성장 연계 핵심인재 공동육성 △지역수요 기반 지역혁신사업 공동 개발 △지역혁신플랫폼 정보 공유·관리 구축 △지역혁신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지역협업위원회 구성 등이다.

 

양승조 지사는 “학령인구 감소와 청년인구의 수도권 유출로 인한 지역대학의 위기는 지역의 위기이자 국가의 위기”라며 “대학과 지역이 상생 발전하고 미래인재와 미래산업의 연결고리를 더욱 튼튼히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PHOTO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