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화)

  • 구름조금동두천 24.1℃
  • 구름많음강릉 30.1℃
  • 구름조금서울 25.1℃
  • 맑음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29.0℃
  • 맑음울산 23.4℃
  • 맑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3.0℃
  • 맑음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18.9℃
  • 맑음보은 26.5℃
  • 맑음금산 26.7℃
  • 맑음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26.3℃
  • 구름조금거제 25.0℃
기상청 제공

서산소방서, '헌혈 50회' 소방관 2인 탄생

URL복사

 

(충남도민일보) 코로나19로 혈액 수급난이 계속되는 가운데 서산소방서 소속 소방관 2명이 헌혈 50회 금장을 받아 화제다.


그 주인공은 바로 서산소방서 119구조구급센터 소속 구조대원 천기백, 김찬 소방장이다. 서산소방서는 이 두 사람이 지난 17일 50번째 헌혈로 대한적십자사로부터 금장을 수여받았다고 밝혔다.


천기백, 김찬 소방장은 “약 6년 전 혈액이 부족하다는 얘기를 듣고 우연히 도움이 되고자 시작한 헌혈이 50회에 이르러 뿌듯하다며 사람의 생명을 살리는 소방관으로서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또한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시민분들이 헌혈에 대한 두려움이 큰 것으로 알고 있는데 나 자신과 사랑하는 가족을 위하여 많은 분들이 헌혈에 참여하셨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헌혈 횟수에 연연하지 않고 꾸준한 헌혈로 생명이 위급한 분들께 보탬이 되겠다”는 말도 잊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