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1.6℃
  • 구름많음강릉 5.9℃
  • 맑음서울 2.6℃
  • 박무대전 0.0℃
  • 박무대구 1.9℃
  • 맑음울산 6.8℃
  • 박무광주 3.7℃
  • 맑음부산 9.0℃
  • 구름조금고창 0.2℃
  • 맑음제주 8.3℃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2.2℃
  • 구름조금경주시 0.9℃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충남도 농업기술원‘고품질 콩 생산’…적기 수확과 수분함량 중요

도 농업기술원 “수확 적기 놓치면 수확량 줄고 병 발생 늘어”

URL복사

 

(충남도민일보)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다가오는 콩 수확시기에 잦은 강우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 고품질 콩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적기 수확과 건조가 중요하다고 15일 밝혔다.


콩 수확기에 비가 잦으면 미이라병, 자주무늬병 등 병 발생이 증가하고 당 함량이 낮아져 가공 후 품질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또 늦게 수확할수록 콩알이 작아지고 탈립률도 늘어나 수확량이 줄어든다.


콩의 수확 시기는 잎이 모두 떨어지고 꼬투리의 80-90% 정도가 황색 또는 갈색으로 변했을 때가 적기이다.


아울러 콩을 베어 밭에 널어놓는 것은 삼가야 하며 만약 비를 맞은 상태라면 식물체가 충분히 마른 뒤 수확하는 것이 좋다.


불가피하게 수확이 늦어지는 경우 콩을 베어 단으로 묶어 세운 후 비닐로 덮어 비를 맞지 않게 해야 이듬해 종자로 활용하는데 유리하다.


콩의 품질은 저장 중 수분 함유량의 영향이 크다. 햇빛에서는 1일, 그늘에서는 3일 정도 말리고 비가 오는 경우 비닐하우스에서 콩을 헤쳐 말려 적정 수분 함유율인 13%를 맞추는 것이 좋다.


백인철 도 농업기술원 지도사는 “고품질 콩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적기 수확과 적절한 건조 작업 등 수확 후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충남도 농업기술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