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1회용품 사용규제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2:45]

천안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1회용품 사용규제

정연호기자 | 입력 : 2020/12/01 [12:45]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가 1일부터 식품접객업소 등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로 1회용품 사용규제를 적용한다.

 

이번 규제는 코로나19로 인해 1회용품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생활폐기물 처리 문제가 커지자 환경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1회용품 사용규제 가이드라인을 마련하면서 추진하게 됐다.

 

주요 규제사항은 1단계의 경우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면서 개인컵·다회용컵 등 다회용기를 사용하고 1회용품 사용은 규제한다.

 

거리두기 1.5단계부터 2.5단계까지는 깨끗하게 세척·소독한 다회용기 사용을 원칙으로 하되, 고객 요구 시에만 1회용품 제공을 허용한다. 3단계 격상 시에는 상황에 맞게 판단해 운영하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업소는 다회용컵을 충분히 세척소독하고 위생적으로 관리해 손님이 요구하면 1회용 컵을 제공할 수 있다. 깨끗하게 세척된 개인컵을 소지한 손님의 경우에는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개인컵에 음료를 제공해야한다.

 

윤석기 청소행정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증가하는 1회용품 및 플라스틱 재활용품 발생을 줄이기 위한 대책에 따라 개인컵·다회용컵 사용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