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아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및 과태료 부과방안 안내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20/10/15 [17:10]

[아산=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충남도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에 따라 계도기간을 1112일까지로 연장하고 과태료 부과는 1113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에 따라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 출입자 명단 작성 등 방역지침을 위반할 경우 시설장소의 운영자와 이용자 등에게 위반당사자 10만원 및 관리운영자에게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는 근거 규정 신설에 따라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는 코로나19의 예방 및 확산 차단을 위한 필수적 방역 조치로, 별도 해제 시까지 시행함에 따라 시 전 지역의 거주자 및 방문자는 행정명령 대상 시설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되는 시설은 버스·지하철·택시 등 대중교통 집회·시위장 의료기관 요양시설, ·야간보호시설 등이다. 또한 유흥주점·노래연습장·뷔페 등 고위험시설 12일반음식점·공연장·종교시설·실내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13종은 단계별 집합 제한 시설을 고려해 집합제한 행정명령 발령 시 의무 대상에 포함된다.

 

시 관계자는 마스크를 착용하면 코로나19 감염률을 1.5%까지 낮출 수 있다실내 및 실외에서도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을 반드시 준수해 줄 것을 강조했다.

 

마스크는 KF94KF80KF-AD수술용 마스크, 일회용 마스크, 입과 코를 가릴 수 있는 천() 마스크 등은 가능하나 망사형밸브형 마스크나 스카프 등 옷가지로 얼굴을 가리는 것과 착용 시 입과 코를 완전히 가리지 않는 경우에도 마스크 착용으로 인정하지 않는다.

 

다만, 과태료가 부과되지 않는 경우는 만 14세 미만, 호흡기 질환 등 마스크 착용이 어렵거나 수어통역개인위생 활동음식 또는 음료를 먹거나 마실 때 등이다.

 

앞으로 시는 지도 점검 및 단속을 통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거나 지도에 대한 불이행, 제대로 된 마스크 착용 거부 등 행정명령 조치를 위반한 경우 1113일부터 과태료를 부과·징수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나와 가족, 이웃, 우리 공동체를 지키기 위해 마스크를 반드시, 바르게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코로나19 방역수칙과 개인 물품 위생 관리, 사회적 거리 확보, 실내 환기 등 일반원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20/10/15 [17:10]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세현 시장, 우리은행 위비 여자프로농구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