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 촉구 건의문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17:35]

천안시의회,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 촉구 건의문

정연호기자 | 입력 : 2020/10/14 [17:35]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14일 제23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 촉구 건의문을 채택했다.

 

건의문은 제주4·3사건은 국민의 인권을 근본적으로 침해했던 중대한 사실임에도 불구하고 이념 대립과 분단이라는 시대적 상황을 이유로 드러낼 수 없는 금기(禁忌)의 역사로서 제대로 된 진상조사와 정명(定名)조차 이뤄지지 못한 채 반세기에 가까운 기간을 보내왔고, 우리 사회가 제주4·3사건을 온전한 모습으로 추모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기 위하여 더욱 적극적이고 실질적인 조치가 강구되어야 한다는 내용을 전제로 하고 있으며,

 

건의 내용으로는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전부개정법률안의 조속한 입법 촉구를 골자로 하고 있다.

 

황천순 의장은 “‘제주4·3사건의 완전한 해결을 통해 희생자 및 유족의 상처가 치유되고, 우리 사회가 갈등과 반목의 역사를 넘어 통합과 평화의 새 시대를 열 수 있길 바란다고 밝히며, 오늘 채택한 건의문은 정부 관계 기관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