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제37회 천안 시민의 상 시상식

김태협, 조춘자, 정경재, 어진선, 신성철 씨 수상 영예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19:00]

천안시, 제37회 천안 시민의 상 시상식

김태협, 조춘자, 정경재, 어진선, 신성철 씨 수상 영예

정연호기자 | 입력 : 2020/10/13 [19:00]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는 13일 천안시청 대회의실에서 제37회 천안 시민의 상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천안 시민의 상은 우수한 연구·창작 및 의욕적인 애향활동 등을 통해 향토문화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크거나 지역주민을 위해 묵묵히 봉사하며 복지증진을 위해 헌신한 시민에게 수여하는 시상이다.

 

올해 수상자는 교육학술 부문 김태협 천안상업고등학교 교사 문화예술 부문 조춘자 작가 사회봉사 부문 정경재 천안시새마을회 회장 지역경제 부문 어진선 삼진정공대표이사 특별상 부문 신성철 일봉동 주민자치위원장으로 체육진흥 부문에는 후보자가 없었다.

 

이날 시상식에는 수상자 부부내외가 자리를 함께하고, 박상돈 천안시장이 직접 상패와 꽃다발을 전달해 기쁨을 나눠 수상의 의미를 더했다.

 

김태협(61) 씨는 특성화고 교사로서 전문 교과 교육활동을 펼치며 전공교과의 자격증을 취득하고 글로벌 역량을 지도하는 등 진로개척에 게을리 하지 않았고, 청소년 단체와 깊은 인연으로 315개월 동안 봉사활동을 통한 나눔 실천 및 청소년 지도로 교육학술 부문 수상자에 선정됐다.

 

천안문인협회 소속으로 15년 간 의욕적으로 창의적인 창작활동에 정진한 조춘자(68) 씨는 천안지역 대표 글판인 천안문학을 통해 문학 저변확대와 향토문학 활성화에 기여한 시인이다. 2006문예사조를 통해 등단한 이후, 시집 내 삶이 되신’, ‘이 세상 어떤 말로도등 개인 시집과 공저시집 고향의 노래’, 공저작품집 천안문학’ 26권을 집필했다.

 

2015년 천안문인협회 회장을 맡아 80여 회원을 비롯해 출향문인들과 후원 회원 등 150여 문학공동체의 리더로서 다양한 문학콘텐츠를 개발, 새로운 문학 환경 만들기에 매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1989년부터 천안시민을 위한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지역발전과 이웃사랑실천운동에 적극적으로 앞장서 온 정경재(68) 씨는 20189월 천안시새마을회 회장으로 취임 후 조직 활성화와 지역 화합운동에 솔선수범했다.

 

특히 공경문화운동의 일환으로 매년 사랑의김장담그기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57000kg 김장을 만들어 관내 어려운 이웃 및 복지시설에 전달하는 등 더불어 사는 공동체 문화를 확산해 사회봉사 부문에서 상을 받게 됐다.

 

어진선(66) 씨는 2008년 인천 남동공단에서 공장 전체와 직원(160)을 천안시로 옮기고, 당사의 사외 협력사(8270)를 위한 삼진협동화단지(용원리)를 조성했다. 20121월에는 천안공업고등학교와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해 우수한 인원을 매년 채용하고 있으며, 같은해 4월에는 천안시와 일(직장)가정양립 협약 체결을 통한 가족친화 기업 문화를 조성하는데 앞장섰다.

 

201410월에는 천안시와 사회적 경제기업 협약을 통해 일자리 창출, 지역민을 위한 사회서비스 확충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기여함을 인정받아 지역경제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특별상을 받은 신성철(68) 씨는 1980년대 고향 예산에서 봉사단체의 상징인 의용소방대를 시작으로 청년지도자의 산실인 청년회의소(JC)에서 봉사활동의 기본을 익혔고, 1999년 천안시 신용동 동정자문위원을 맡아 천안지역 사회단체 활동을 펼치기 시작한 이래 20여 년 넘게 크고 작은 공익 준거단체와 봉사단체, 시민사회단체에서 열정과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특히 지방시대를 맞아 분권자치를 이루는 시대적 과제 속에서 지역사회의 여론수렴과 의지 함양, 역량결집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등 지역사회 발전을 이루는데 헌신함을 인정받았다.

 

천안 시민의 상은 교육학술 문화예술 체육진흥 사회봉사 지역경제 특별상 등 모두 6개 부문에 걸쳐 공모와 심사를 통해 5개 부문에 대해 수상자를 결정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