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지사, 언더2연합 총회서 초청 연설

‘더 나은 기후 미래’ 세계 지방정부 머리 맞대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20/09/26 [11:20]

양승조 지사, 언더2연합 총회서 초청 연설

‘더 나은 기후 미래’ 세계 지방정부 머리 맞대

정연호기자 | 입력 : 2020/09/26 [11:20]

 

▲     © 정연호기자

[충남=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지구 온도 2상승을 억제하기 위한 국제 기후 변화 네트워크 세계 도시 연맹인 언더2연합총회에서 초청 연설을 펼쳤다.

 

양승조 지사는 지난 24일 밤 10(현지 오전 9) 뉴욕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2020년 언더2연합 총회에 참여했다.

 

더 나은 기후 미래를 이끄는 주와 지역을 주제로 한 이번 총회는 2020 뉴욕 기후변화주간(92127) 행사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이번 총회에는 팀 애쉬 비 언더2연합 사무국 총괄, 제리 브라운 언더2연합 세계대사, 릴리 담브로시오 호주 빅토리아주 에너지기후환경장관, 개빈 뉴섬 미국 캘리포니아 주지사, 셀윈 하르트 국제연합(UN) 사무국 기후변화팀 특별 고문 및 기후사무 차관 등 각국 정부 및 주요 단체 관계자가 참여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언더2연합 2020-2022 비전 설정 기후 10년을 위한 노력 녹색 회복친환경적이고 깨끗하며 빠른 회복 등 3개 세션을 진행했다.

 

참여자들은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새로운 방법을 모색하고,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절반으로 줄이기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아시아에서는 유일하게 참여한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도내 화력발전 현황을 설명하고, 탈석탄·기후위기 대응 정책 및 충남형 그린뉴딜 정책을 소개했다.

 

양 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극심한 경기 침체와 고용 위축을 극복하기 위해 31개 그린뉴딜 사업에 약 3조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며 자연 친화형 인프라 확대와 신재생에너지로의 전환을 앞당겨 녹색산업의 혁신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우리 도는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해 탈석탄 국제 컨퍼런스 개최, 언더2연합 가입, 동아시아 지방정부 최초 기후 비상상황 선포, 전국 탈석탄 금고 선언 등을 이끌어 왔다면서 내년 개최할 2021 탈석탄 기후 변화 대응 국제 컨퍼런스에 언더2연합 회원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언더2연합은 지난 2015년 출범한 국제 기후 변화 네트워크 세계 도시 연맹으로, 현재 43개국 220여 개 지방정부 등이 가입·활동 중이며 우리 도는 2018년 한국 최초로 가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