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의회, 아파트분양가 안정 위해 시민의 목소리 대변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20/07/24 [14:29]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최근 고분양가 논란을 빚은 천안성성 푸르지오 4차 아파트 분양가가 3.31,167만원으로 23일 천안시가 최종 승인한 가운데, 천안시의회의 그 동안 행보에 다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는 제8대 후반기의회 출범 직후인 7일에지역 현실을 외면한 아파트 고분양가 인하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며 시민의 대변자로써 지역 현안에 대한 목소리를 높인 것을 시작으로 13일에는 천안시의회 1층 로비에서천안시 아파트 고분양가 이대로 좋은가?를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하며 천안 아파트 고분양가 문제를 공론화했다.

 

천안시의회는 고분양가 토론회에서 외부투기 세력에 대한 위장전입 의혹을 제기하며 실수효자인 천안시민들이 주택마련의 꿈을 접는 일이 없도록 청약거주기간을 6개월로 제한하는 결과를 이끌어내는 등 이번 고분양가 사태 해결에 중추적인역할을 했다.

 

황 의장은 아파트 분양가는 시민들의 삶과 가장 밀접한 주거문제인 만큼 시의회에서 시민을 대변해서 목소리를 높여야 한다고 판단해서 발 빠르게 움직였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의회 본연의 역할인 집행부 감시와 견제의 기능을 충실히 수행하는 것은 물론 시민을 위하고 지역발전을 위해서라면 이번 아파트 분양가 현안처럼 집행부와 균형을 맞추며 긴밀히 협치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24 [14:29]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병석 국회의장, 집중호우 피해현장 점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