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홍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성군, 700억 원 긴급 투입해 지역경제 모색!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20/01/14 [13:59]

[홍성=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홍성군이 지역경제 활력 및 성장 동력 확충을 위해 민자유치를 포함2024년까지 700억 원을 집중 투입한다고 밝혔다.

 

군의 금년도 경제정책은 외부요인으로부터 강한 내성있는 지역경제체질 강화와 서해선 고속전철이 2020년에 개통 등 개발호재로 늘어날 산업수요에 대비한 산단조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우선 군은 내포 혁신도시 지정 등 호재에 대비 홍북읍 내덕리 산 113번지 일원 내포산업단지 286,000조성을 위해 25백만 원의 사업비로 타당성 검토용역에 착수할 계획이다. 군은 수소연료전지 자동차부품, 양광 등 전략산업으로 특화된 내포첨단산업단지와의 시너지 효과를 노리는 한편 진입도로 개설 등 산단 주변 인프라 확충에 전력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갈산면 동산리, 기산리 일원 475,610조성면적으로 추진 중인 제2일반산업단지 SPC 구성 및 충남도 배정물량 신청을 금년 중에 완료할 계획이다. 619억원의 민자유치를 통해 2024년까지 단지 조성을 완료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11개 기업(조성면적 221,100)이 입주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소상공인 육성 및 지역경제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홍성 사랑 상품권 25억 원을 발행한다. 군은 가맹점을 확대하는 한편, 보조금을 상품권으로 지급해 유통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한 군은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홍성전통시장 및 홍성상설시장 통합 타당성 검토 연구용역도 3천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착수한다. 통폐합시 손익분석 및 통폐합 장소 등의 통합방향까지 담은 포괄적인 보고서가 도출될 예정이다.

 

그 밖에 군은 만 70세 이하 미취업자 등을 대상으로 하는 일자리 군민 채용제 사업비 2억 원, 서울시 거주청년을 채용한 관내 기업에 인건비를 지원하는 서울 청년 홍성 체험 일자리 사업에 2천만 원을 책정 했다.

 

또한, 주말장터 운영, 경영혁신을 주 내용으로 한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사업에 4억 원, 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에 대한 특례보증 확대와 사회보험료를 지원사업에 25억 원을 책정해 소상공인 경영여건 개선 및 유통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

 

홍성군 관계자는 군민들의 삶의 질은 지역 경제력에 달려 있다며, 소상공인과 기업 모두 양립할 수 있는 지역여건 개선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20/01/14 [13:59]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남도,신종코로나바이러스 관련 총리 영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