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아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풍수해보험 대설, 강풍 등 겨울철 재난 대비
보험료, 최대 92%지원, 가입금액 최고 90%까지 보상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11/25 [14:44]

 

▲     © 정연호기자


[아산=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겨울철 대설, 강풍 등 자연재난 피해를 대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풍수해보험 보험은 예기치 못한 자연재난으로부터 시민 스스로 대처할 수 있도록 보험료를 국가와 지자체가 34 ~ 92%까지 지원해주는 정책보험이다.

 

풍수해보험 상품마다 파손 정도에 따라 정액으로 일부만 지원되는 재난지원금과 달리 가입금액의 최고 90%까지 보상이 가능해 실질적 피해 복구가 가능한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가입대상은 건축물관리대장에 등재된 주택(동산포함),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소상공인(상가·공장, 기계·시설, 재고자산)이며, 보험기간은 1년으로 연중 가입이 가능하다.

 

풍수해보험 가입은 5개 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 삼성화재,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중 보험가입자가 임의로 선택하면된다.

 

가입희망자는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인적사항, 은행 및 계좌, 시설물 현황 등 등 가입동의서를 기재하면 손쉽게 가입이 가능하다.

 

보상사례로는 지난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경북 경주의 한 주택의 경우 파손(소파, 지붕재)으로 총 보험료 211,500(자부담 60,200)으로 보험금 약 13천만원의 보상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겨울철 대설, 강풍 등으로 큰 피해를 입더라도 보장이 큰 풍수해보험을 꼭 가입해 올 겨울철을 든든하게 보낼 수 있게끔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11/25 [14:44]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남도 사랑의 김장 담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