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마을만들기 아산대회

정연호기자 | 기사입력 2019/11/25 [14:43]

제2회 마을만들기 아산대회

정연호기자 | 입력 : 2019/11/25 [14:43]

 

▲     © 정연호기자


[아산=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22일 온양그랜드호텔에서 아산 마을활동가로 구성된 조직위원회 주최로 2회 마을만들기 아산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제2회 마을만들기 아산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유진동)가 주축이 되어 ()하라! 마을에서 마을로()!’라는 주제로 열렸으며, 마을 및 공동체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누구나 풍요롭게 살 수 있는 마을공동체를 만들고자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소통, 공감·공론이라는 섹션별로 현장의 마을리더 및 활동가가 한자리에 모여 모두가 행복한 마을만들기에 대한 이해 확산 및 사례를 공유하고, ‘사람 중심의 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했다.

 

소통의 장에서는 색소폰 학습동아리의 식전공연을 비롯해 공동체의 의미를 돌아보는 모산역 공동체 연극공연, 홍성지역 민간네트워크(홍성통) 활동사례를 발표하는 주제강연, 어울림 통기타 공동체의 공연과 참여 공동체 소통을 위한 빗장열기등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공감의 장은 모두가 행복한 마을만들기 사례를 공유하고, 도시와 농촌이 소통·공감하며 아산시 마을만들기 주체 간 서로 알아가는 한편, 마을가치의 중요성을 새롭게 인식할 수 있는 공동체 인적 네트워크 활성화 워크숍이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도시와 농촌의 공동체가 서로를 더 알아가고, 아산시 공동체가 건강하게 발전하는 소중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행사를 기획하고 준비한 조직위원회의 노고에 고생이 많으셨다마을은 나와 우리를 풍요롭게 하는 생활공간으로 마을 곳곳에서 작은 것이라도 함께 나누며 살아가려는 많은 공동체 구성원에게 이 자리를 빌려 감사드린다. 아산시는 공동체와 함께 더 큰 아산, 행복한 시민을 만들어 가겠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