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원, 대학 유치 촉구
22일 제58회 2차 본회의서 ‘세종특별자치시 대학 캠퍼스 유치 촉구 결의안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10/23 [17:15]

 

▲     © 정연호기자


[세종=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서금택)세종시의 자족기능과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숙원사업인 대학 유치를 촉구하고 나섰다.

세종시의회는 22일 제58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상병헌 의원(교육안전위원장, 아름동)이 발의한 세종특별자치시 대학 캠퍼스 유치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상 의원은 결의안 제안 설명에서 우리나라 200여개의 대학 중 37%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 상황으로, 행복청은 세종시에 종합대학 단독캠퍼스와분양형 및 임대형 캠퍼스를 조성하는 새로운 형태의 공동캠퍼스 유치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상 의원은 전라남도와 나주시의 경우, 각 기관과 시민이 적극적으로 나서 한전공대 설립을 이루어낸 사례가 있는 만큼 세종시에도 2,000명 정원 수준의 대학이 인가될 수 있도록세종시 대학유치추진단을 구성해 대학 유치를 위해 적극적인 협조체계를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상 의원은 대학이 있어야 우수한 인프라 활용, 일자리 창출이 가능해져도시가 성장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될 수 있다, “세종시의 자족기능확보를 위해서도 대학은 반드시 필요하다역설했다.

상 의원은 교육부와 행복청은 세종시 대학 유치추진단 구성을 적극 지원하는 등 세종시에 대학 캠퍼스를 유치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한 데 이어, “세종시의회도 대학 캠퍼스 유치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행복청은 국내외 대학과 입주협약을 체결하고 최근에는 세계적인 명문음대 유치를 위해 노력했지만 현재까지 입주를 확정지은 대학은 카이스트 융합의과학원과 충남대 의대 등 4곳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세종특별자치시 대학 캠퍼스 유치 촉구 결의안이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관내 대학 유치에 전기를 마련할지 주목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10/23 [17:15]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공주대, 2020년 제2회 미래혁신아카데미 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