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천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호두축제, 아프리카돼지열병 우려 취소
돼지열병 확산 막기 위한 대응 조치에 총력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10/03 [22:13]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여파로 오는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광덕쉼터와 광덕산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19 천안호두축제가 전면 취소됐다.

 

천안시는 호두축제위원회와 지난 1일 오전 긴급회의를 열고 천안호두축제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확산위험이 아직 완전히 사라지지 않은 상황에서 축제를 강행할 경우 전염병 확산의 위험이 있다는 판단에서 이뤄졌다.

 

또한 현재 태풍 미탁도 북상하고 있어 안전에 대한 우려 및 피해 예방과 방역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면서 축제 취소가 결정됐다.

 

시는 방역을 위해 예정된 행사장 인근 양돈농가에 통제초소를 설치하고 공무원을 배치해 출입차단 조치에 나선 상황이다.

 

올해 호두축제는 세계가 인정한 슈퍼푸드 호두, 청정 광덕에서 만나요!’라는 슬로건 아래 광덕산 호두사랑 등반대회와 노래경연대회, 미술대회 등이 진행될 예정이었다.

 

김종완 광덕면장은 면민이 다함께 준비한 2019 천안호두축제를 개최하지 못하게 돼 많이 아쉽지만, 돼지열병 확산을 막고자 하는 노력으로 취소를 결정했으니 시민들의 이해와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10/03 [22:13]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천안흥타령 춤축제..흥겨운 춤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