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공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승조 충남지사, 김정섭 시장, 정책협약 체결하고 상호 협력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9/10 [12:48]

 

▲     © 정연호기자

 

[공주=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와 중부권 문화수도로 육성된다.

 

시에 따르면,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민선 72년차를 맞아 9일 공주시를 방문한 자리에서 공주시를 세계 역사문화도시중부권 문화수도로 육성하겠는 내용을 골자로 한 정책협약서를 김정섭 시장과 체결했다.

 

이에 따라 시와 충남도는 공주를 기반으로 하는 유무형의 역사문화관광자원을 강화하고 발굴해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 중부권 문화수도로 육성하는데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 내용을 살펴보면 국립충청국악원 공주 유치 공동 노력 백제문화제 국가적 축제 육성 충청감영공주목 활성화 등으로 이 같은 협약사업을 위한 정책 시행 및 지원에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양 지사는 나래원 수목장시설확충 사업 120억 원, 백제문화 스타케이션 조성사업 200억 원을 충청남도 균형발전사업으로 선정해 공주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양승조 지사는 이번에 체결한 공주시와 충남도의 정책협약에 대해 100% 지원을 하겠다, “전통성과 역사성 면에서 타 도시에 비해 월등한 강점을 지니고 있는 공주를 중부권 문화수도로 육성하는데 역량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 지사는 공주 방문 첫 행선지로 탄천면 농업용수 개발사업장을 방문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농림축산식품부의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에 탄천지구가 선정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노인종합복지관과 보훈회관을 잇따라 방문해 의견 수렴과 현안사항 등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정섭 시장은 충남 혁신도시와 국립충청국악원 공주 유치는 충남의 경제와 문화가 새롭게 재도약하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충남도와 함께 공주를 세계적인 역사문화 도시이자 중부권 문화수도로 발전하도록 역량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9/10 [12:48]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허태정 시장, 추석맞은 근무자 격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