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교육청, 세계시민교육에 앞장서는 한솔고등학교
인도네시아 학생들과 교류 및 소통의 기회 마련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7/17 [16:04]

 

▲     © 정연호기자


[세종=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한솔고등학교(교장 유인식, 이하 한솔고)에서는 17일 인도네시아 중·고생 방문단(학생25, 교장1, 교사2명 등 총30)을 초청하는 국제 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도네시아 학생들의 방문은 문화적 다양성을 지향하는 21세기를 살아갈 양국의 학생들이 보다 넓은 시야를 가지고 세계로 나아갈 수 있는 동기와 발판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그램은 한솔고 수업참관 및 교육 시설 관람, 인도네시아 학생들과 한솔고 학생들의 멘토링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교내에서 인도네시아 학생들이 전통 춤과 노래를 선보이며 인도네시아의 문화를 직접 보여주는 시간으로 이어졌다.

한솔고와 인도네시아 방문단의 대표 학생들은 이번 교류를 통해 상대방의 국가에 대해 배운 점에 대해 발표하며 서로의 문화와 교육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이은빈(1학년) 학생은 인도네시아의 전통 공연을 보면서 새로운 문화 예술을 경험할 수 있었고, 비록 언어가 다르더라도, 문화를 통해 같이 즐기고 소통하는 것이 즐거웠다고 말했다.

이채연(1학년) 학생은 인도네시아의 교육방식과 한국의 교육방식에 대해 서로 소통함으로써 세계화시대에 발 맞춰 두 교육방식을 융합하는 것도 하나의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인도네시아의 프라이빗 시니어 하이스쿨 터너 나산타라 마겔랑(Private Senior High School Taruna Nusantara Magelang)의 살사비라 아즈라(Salsabila Azzahra) 학생은 학교에서 배운 한국어로 한국의 학생들과 이야기 할 수 있어서 스스로 자랑스러웠으며 짧은 시간이었지만 한국 학생들에 의해 진행되는 수업이 즐거웠고 학생들과의 대화를 통해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더 높아졌다고 말했다.

유인식 교장은 한솔고 학생들이 인도네시아 학생들과의 교류를 통해 세계관을 확장하고, 세계시민으로서의 리더십을 기를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이번 학생 방문을 통해 한국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가 인도네시아 내에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7/17 [16:04]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