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아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국어 번역] (주)파피루스 최원상대표, 친환경경영 종이멀칭지 세계로!
(株)纸莎草代表崔元相 环保经营走向世界!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7/08 [16:35]
▲     아산시 배방면 생분해 기능성 종이 멀칭 시범포 농장


[대전=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주)파피루스(대표 최원상)는 자연과 사람을 잇는 환경경영을 토대로 대전에 시범농장과 부설연구소를 설립하고 세계로의 발돗음을 시작하고 있다.

 

현재 농촌은 투명 검정비닐 형태의 농사용 멀칭지를 사용하고 있으며, 페비닐은 사용후 재활용이나 폐기가 되지 않아 농촌환경, 대개.수질 토양옹염들 심각한 환경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파피루스는 농촌환경을 해결하고 위해 친환경 기능성 종이 멀칭을 연구 및 개발하여 재배후 별도의 수거 작업을 하지 않아도 환경 오염문제를 발생시키지 않는 제품을  개발했고, 제초제를 사용할 필요가 없으며 3개월에서 6개월 사이에 자연 분해가 된다.

 

또, 산성화된 토양은 약 알칼리성으로 중화시켜 작물의 수확량을 높이며 토양 오염을 일으키지 않는 환경보존경 제품으로 농산물의 경제력.농가소득의 증대 생산비와 노동력 절감의 효과를 높여 주고 있다.

 

파피루스는 친환경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부설연구소를 설립하고,  친환경 기능성 생분해성 종이 멀칭을 연구 개발하기 위해  시범농장을 만들어 실질적으로 분해 과정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파피루스는 멀칭지 사용시 농업인에 한해 현행 50%보조해주는 것을 70%로 상향 조정을 제한하고 일반인도 멀칭지 사용시 동등한 조건으로 보조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제안 할 예정이다.

 

최원상 대표는 "농촌폐비닐 환경파괴의 주범 땅의 재앙, 폐비닐소각으로 인한 초미세먼지의 대책이 시급한 실정인데 현재 농촌 곳곳에 버려진 폐비닐이 산더미처럼 쌓여 있는 상태이며, 흙과 물 생태계를 살려 건강한 농업환경을 유지해야 된다"고 강조했다.

 

최대표는 이어 "10여년전에 생산된 기존의 종이 멀칭지와는 차별화된 제품이며 저희가 생산하는 친환경 기능성 생분해 종이멀칭의 사용으로 친환경 농작물 지배의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촌 토양의 오염을 예방하고 토양을 개선 시키는 것이 저의 책임과 사명"이라고 말했다.

 

최대표는 " 친환경 기능성 생분해 종이 멀칭은 토양개선을 위해 게르마늄, 미네랄, 마그마등 40여종 이상의 견운암 분말과 친환경 소재를 함유하여 병충해 발생을 억제하고 양질의 친환경 작물을  생산하면서 산상환된 토양을 알카리성으로 변화해 준다"고 했다.

 

[大田=忠南道民日] ()纸莎草(崔元相代表)连接自然和人类的环境经营为基础,大田成立了示范农场和附属研究所,正在一步一步走向世界

目前农村使用的是黑色塑料袋, 塑料在使用后不能循环利用或废弃, 导致农村环境及水质土壤受到严重污染问题

为了解决农村污染环境问题纸莎草公司研发了环保功能性纸片,在栽培后即使不进行单独的回收工作,也不会产生环境污染问题,无需使用除草, 3~6个月之间会自动分解

另外,酸化土壤中和成药碱性,提高作物产量,不造成土壤污染. 提高农作物的生产量, 增加农民收入,提高生产成本和节省劳动力效益.

 为开发环保产品, 纸莎草还成立了附属研究所,为研发环保功能性生物降解性纸片,还建立了示范农场,展示实际降解过程

另外,纸莎草公司还计划提议将使用环保农用覆盖纸的农民们的现行50%补助提高到70%, 普通人在使用环保农用覆盖纸时也可以以同等条件得到补助金.

崔代表还说:" 农用塑料的焚烧或废弃塑料是现在污染环境的罪魁祸首,而且人类会吸入焚烧后的颗粒物, 气污染迫在眉睫,现在农村随处可见丢弃的在一大堆塑料瓶和废弃的塑料袋, 崔代表一直强调要保持土壤和水生态环境才能维持健康的农业环境"

崔代表:" 这次产品与10多年前生产的环保农用覆盖纸不同, 们生产的环保功能性农用覆盖纸是为了提供健康放心的绿色食品, 预防农村土壤污染,改善土壤这是我公司的使命和责任"

崔代表还强调:"为了改善绿色功能性生分解纸的稀释土壤, 含有,矿物质,浆等40种以上的绢云母片岩粉末和绿色材料, 抑制病虫害的发生, 时生产出优质的绿色作物使土壤变成碱性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7/08 [16:35]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청마라톤대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