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천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 중국 웨이하이 의료관광 2차 팸투어
중국 에이전시와 의료관광객 동반 입국, 관내 병원에서 MRI 등 검진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7/04 [18:05]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가 외국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에 주력하는 가운데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중국 웨이하이(위해) 에이전시와 의료관광객 13명이 천안을 찾아 관내 의료기관을 방문하고 백화점과 인근 온천 등 문화 탐방에 참여했다.

 

이번 팸투어는 지난 5월 초에 진행된 천안 의료기관 팸투어에 초청된 웨이하이 관광 에이전시가 의료관광객을 유치해 이번 의료관광 팸투어를 성사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방문단은 단국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 순천향대학교의과대학부속천안병원, 천안충무병원, 화인메트로병원, 더보스톤치과병원, 단국대학교치과병원 등에서 일반검진, MRI, 치과검진 등을 받고 특히 방문단 전원이 자궁경부암 백신을 접종받았다.

 

시에 따르면 중국에서 최근 가짜백신 사태가 벌어져 안전한 백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백신 접종을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들이 많아졌다.

 

실제로 자궁경부암 백신 접종의 경우 총 3회 접종해야만 예방효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환자 만족도가 높으면 관광객들의 2, 3차 방문이 이어지므로 꾸준한 관광객 유치, 지역경제 활성화 등이 기대되고 있다.

 

앞으로 시는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우호도시인 중국 웨이하이 원덩구(문등구)를 방문하며, 방문기간에 천안시의 대표 의료기술을 알리기 위한 민간의료기관 간 의료협약 및 의료인 공동 학술 세미나도 개최할 예정이다.

 

김경자 서북구보건소장은 이번 팸투어는 지난 팸투어에 참가한 중국 여행업체가 자국에 돌아가 천안 의료관광 상품을 홍보하고 의료관광객을 유치해 의미가 크다더 많은 의료관광객 확보를 위해 이른 시일 내 관내 특화 의료기술과 인근지역 관광자원을 발굴·연계한 표준화 된 의료관광 패키지 상품을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7/04 [18:05]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