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천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 우렁이농법으로 유기농 친환경 쌀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6/09 [19:21]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가 우렁이농법으로 친환경농업 발전의 의지를 다지고 친환경농업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니라 필수라는 의식전환에 앞장섰다.

 

시는 7일 풍세면 남관리 친환경벼 재배단지에서 구본영 시장을 비롯한 환경농업인, 농업관련 기관·단체, 주민, 학생 등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친환경 쌀 생산을 위한 우렁이 방사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우렁이방사 행사가 열린 풍세면 남관3리 마을은 2002년부터 친환경 쌀을 생산해온 선도적 마을로 금년에도 38농가가 30ha의 농지에서 친환경농업에 참여한다.

 

우렁이농법으로 생산된 벼는 1등급 기준으로 일반벼보다 49%이상 높은 수매가격으로 친환경벼 재배농가 소득보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시는 환경친화적인 지속가능한 농업육성을 위해 2009년부터 친환경쌀 생산농가에 무공해 우렁이농법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풍세면 등 4개 읍·161ha에 우렁이종패 10톤과 유박 213톤을 공급했다.

 

홍승주 농업정책과장은 농약사용을 줄여 생태계를 보존시키고 지속가능한 농업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친환경농업을 확대하고 친환경농산물의 안정적 공급과 소비촉진을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펼쳐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에는 친환경쌀인증 생산농가 208호가 177ha의 농경지에서 고품질 안전먹거리 생산에 정성을 쏟고 있으며, 생산된 친환경쌀은 천안시 학교급식에 1,213톤이 지원되며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리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6/09 [19:21]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