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홍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성군, 여성 농업인
마을 공동급식, 출산농가 도우미 지원, 행복바우처 사업 등 14억 원 집중 투입
 
정연호기자   기사입력  2019/04/15 [15:26]

 

▲     © 정연호기자

[홍성=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홍성군이 영농 활동 시 상대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여성 농업인 지원 정책으로14억 원을 집중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영농과 가사활동을 겸하고 있는 여성 농업인 근로부담 경감을 위해 농촌마을44개소 마을 공동급식 운영비로 총 66백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마을 공동급식소는 농번기에 집중 운영할 계획이며, 군은 마을 구성원이 점심식사를 같이 함으로써마을 공동체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은 여성농업인 출산 시 농가도우미 지원을 위해 3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출산여성 농가도우미는 출산 또는 출산예정인 여성농업인에게 영농 및 가사작업을 돕는 도우미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출산 전 90일부터 출산 후 90일 범위 내에60일간 이용이 가능하며, 지원액은 자부담 12,000원을 포함해 16만원이다.

 

출산여성 농가도우미 희망자는 신청서와 출생 및 출생예정 증명서 등 서류를 갖춰군청 농수산과나 거주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군은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사업에도 총 83천만 원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홍성군에 거주하고, 가구당 농지소유 면적(세대원 합산)5미만인 농가 또는이에 준하는 축산·어업 경영가구 중 실제영농에 종사하는 만20세 이상 73세 미만의여성농·어업인으로 주소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특히, 금년에는 지원 금액을 1인당 연간 15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확대했으며 자부담 금액은 지난해와 동일한 3만 원으로 동결해 실질적인 혜택을 높였다.

 

선정된 농가는 농협중앙회 홍성군지부 및 광천지점, 농협충남본부 영업점에서 카드를 발급받아 영화관람, 목욕탕, 미용실, 영화관, 안경원, 도서구입 등 20개 업종에서 금년도 말까지 사용하면 된다.

 

그 밖에 군은 보육시설이 열악한 농촌지역 농촌공동아이돌봄센터 운영을 위해 1만 원, 여성친화형 농기계인 승용관리기 구입 및 안전사용 교육을 위해 6천만 원, 여성농업인의 평소 고충을 상담하고 영유아 자녀 보육 및 방과 후 학습지도까지 지원하는 여성농업인센터 운영비 36천만 원 등을 가각 편성했다.

 

군 관계자는 여성농업인들은 농촌을 지탱하는 근간이라며, “여성 농업인들이 더욱 윤택하고 행복한 영농활동을 지속해 나가실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시책을 발굴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9/04/15 [15:26]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