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뉴스 > 태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환경&안전 두 마리 토끼 잡는다
 
문성호기자   기사입력  2018/12/06 [09:16]
    태안군
[태안=충남도민일보] 태안군 환경관리센터가 건강한 웃음이 넘쳐나는 즐거운 일터를 만들고 환경교육 활성화를 위해 적극 나선다.

군은 지난 6일 군청 브리핑실에서 환경관리센터 정례브리핑을 갖고, 현장근로자 환경 개선과 환경학습장 운영 활성화, 부숙유기물비료 농가보급 등의 사업을 역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군은 환경관리센터 현장근로자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향상을 도모하고 안전한 작업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근로환경을 개선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현장근로자의 건강검진을 지속 추진하고 내년부터 매주 2회 1시간 씩 ‘정규 운동시간’을 운영해 스포츠댄스, 에어로빅 등 다채로운 운동프로그램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연 1회였던 선진지 견학을 2회로 확대해 근로자의 자긍심 고취와 업무역량을 강화하고, ‘고충상담실’ 운영을 통해 건의사항 청취 및 직원 고충 해소에 힘쓸 예정이다.

특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재활용 선별장에 비상출입구를 추가 설치해 화재발생 시 현장근로자들이 안전하게 외부로 대피할 수 있도록 하고, 각 사업장에 이동식 냉풍기와 온풍기를 설치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군은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도시 육성을 위한 교육에도 힘쓴다.

군은 내년부터 매주 수요일을 ‘환경 학습의 날’로 지정, 관내 유치원생과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환경학습장’을 운영해 연 30회에 걸쳐 총 1000명 이상을 교육할 계획이다.

문흥용 환경관리센터 소장은 “각종 폐기물의 안정적 처리를 통해 환경 개선에 힘쓰는 등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군민을 최우선에 두고 지속적인 시설개선에 앞장서 ‘청정 태안’ 건설에 일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기사입력: 2018/12/06 [09:16]  최종편집: ⓒ 충남도민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