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8℃
  • 구름많음강릉 23.6℃
  • 구름많음서울 24.2℃
  • 대전 24.9℃
  • 흐림대구 28.5℃
  • 흐림울산 29.3℃
  • 흐림광주 28.8℃
  • 흐림부산 28.8℃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3.6℃
  • 맑음강화 24.9℃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9.7℃
  • 흐림경주시 29.3℃
  • 흐림거제 28.4℃
기상청 제공

부산시, 부산 청년의 삶 분석을 위한 청년 패널조사 추진

청년 유출 원인 분석과 대안 마련을 통해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도시 부산을 만들기 위한 정책 기틀 마련

 

(충남도민일보) 부산시는 7월부터 10월까지 청년정책의 기반이 될 ‘청년 패널조사’를 (재)부산연구원과 함께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패널조사는 부산에 거주하고 있는 청년의 특성과 변화를 종합적으로 파악하여 부산시 청년정책의 기초자료를 마련,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도시 부산’을 만들기 위해 올해 처음 실시한다.


또한, 패널조사는 동일한 조사자를 대상으로 장기간 추적하는 조사로, 2026년까지 5년간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 대상은 올해 5월 31일을 기준으로 부산에 거주하는 만 18세~34세 청년 3,000명이며, 전문 조사업체가 대면 조사와 온라인 조사를 병행하여 실시한다.


조사 대상은 성·연령·지역별 부산 청년 인구구성비에 맞춰 구축하며, 패널로 참여하는 청년의 경우 본인 동의하에 향후 5년간 본 조사에 지속적으로 다양한 설문조사에 응하게 된다.


조사에 참여하는 청년들에게는 소정의 답례품과 부산시 청년정책에 관한 정보들이 매년 제공될 예정이다.


조사내용은 부산 청년의 삶 전반에 관한 내용이며 ▲노동 ▲경제활동 ▲주거 및 이동 ▲문화 및 여가 ▲건강 및 삶의 질 ▲가치관 ▲청년정책 ▲사회통합 ▲개인특성 등 9개 항목이다.


오미경 부산시 청년희망정책과장은 “올해부터 추진하는 패널조사를 통해 청년이 부산에 정착할 수 있도록 하는 내실있는 정책 마련의 기틀을 만들 것”이라며, “청년 패널조사가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부산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리며, 조사원 방문 및 안내가 있을시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