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2.6℃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2.2℃
  • 맑음울산 2.5℃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4.4℃
  • 맑음고창 0.8℃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2.1℃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1.7℃
기상청 제공

보건복지부, 재택치료자 먹는 치료제 처방 ‘국내 첫 사례’ 발생

URL복사

 

(충남도민일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오늘 확진된 70대 남성이 대전에서 처음으로 비대면 진료를 통해 먹는 치료제를 처방받았고, 오늘 저녁 8시 투약 예정임을 밝혔다.


재택치료자는 전일(1.13) 기침 등 증상 발현으로 PCR 검사를 받았고, 오늘 오전 확진되어 기초역학조사 후 재택치료 대상으로 확정되어 관리의료기관인 대전한국병원*에서 비대면 진료를 받았다.


비대면 진료시 의사는 건강상태, 기저질환 등을 문진하고, DUR을 조회하여 투약 중인 병용금기 의약품이 없는 것을 확인하여 먹는 치료제 투약을 결정하였다.


병원에서 처방전 발행 후 동대전약국에서는 병용금기 의약품 복용여부를 중복으로 확인(DUR), 처방에 따라 조제하여, 약국에서 직접 재택치료자에게 전달하였다.


재택치료자는 의료진의 처방 및 약국의 복약지도에 따라 오늘 저녁 8시 먹는 치료제 투약 예정이며, 관리의료기관에서 투약 1~2시간 이후 유선으로 투약여부 및 건강상태를 확인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