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5 (일)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6.2℃
  • 맑음광주 4.1℃
  • 맑음부산 10.3℃
  • 구름조금고창 2.2℃
  • 맑음제주 12.6℃
  • 구름조금강화 1.7℃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2.4℃
  • 구름조금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3.3℃
  • 구름조금거제 6.3℃
기상청 제공

울산광역시의회‘산업 재편은 선택이 아닌 필수’명사초청 세미나 개최

전통 산업도시 울산의 제조업 대체할 신산업 필요…디지털 생태계로 대전환, 산업구조 재편성 방안 모색

URL복사

 

(충남도민일보) 울산광역시의회는 15일 오후 2시에 대회의실에서 ‘산업 재편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주제로 명사초청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자동차 수출 부진과 경쟁력 약화 등 전통적 제조업이 쇠퇴하는 산업계 지각변동에 대한 대비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경제전문가 최 교수가 강연자로 나서 지방 소멸 및 저출산-고령화 위기 속에서 산업 재편(새로운 일거리)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일자리가 없어 청년이 떠나는 지역은 소멸될 수밖에 없기에 디지털 생태계에서 경제 플랜을 할 수 있는 인재와 기업 육성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최 교수는 “청년에 대한 투자! 청년이 돌아오는 지역사회가 되려면 한국형 플랫폼 생태계의 지역인프라 조성이 필요하다.”며 “지역 제조업체에 K-문화, K-콘텐츠의 색채를 입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장은 “지속가능한 도시를 위해서는 청년들이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들어야 하며, 청년들이 새로운 것을 시도할 수 있게 투자를 해야 한다.”며, “제조업 쇠퇴 속에서 대전환해야 하는 중대한 기로에 놓여있다. 향후 디지털 생태계 전환으로 새로운 100년 설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울산광역시의회]